밥만 먹는 사이도 괜찮은데...^^ 

 

 

 

베이지 (Beige) - 밥만 먹는 사이 | 베이지 , Beige , 밥만 먹는 사이

 

우린 그냥 밥만 같이먹는 사이
가끔씩은 영화 보는 사이, 그정도
잘알지도 친하지도 않은 니가
요즘따라 자꾸 궁금해.
우~우~ 오늘은 뭐해?
느닷없이 전화해 볼까?
아니야 그러다가 나를 쉽게 보면 어떡해
망설여 지지만, 자꾸 우~ 우~~

우린 그냥 심심하면 보던 사이
아주 까끔 전화하던 사이, 그런데
너에게는 별로 관심 없던 내가 음~음
요즘따라 자꾸 궁금해
우~우~ 오늘은 뭐해?
느닷없이 전화해 볼까?
아니야 그러다가 나를 쉽게 보면 어떡해
망설여 지지만, 해볼까?

안녕, 잘지냈니? 요즘어떻게 잘 살았니?
한동안 연락도 별로 못했어 음~
아무렇지 않은듯 보여도 머릿속은 넘 복잡해
우리 어울릴지, 잘할수 있을지

아주 조금 서로 알아가는 사이
아직까진 '우린' 아닌 사이, 아직은
하루 종일 너만 생각진 않지만
너란사람 자꾸 생각나

Posted by 아침의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향기로운 기획자의 신나는 문화생활
아침의향기

공지사항

Yesterday3
Today2
Total8,121,861

달력

 « |  » 202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