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가 좀 어색하지 않나?

멜로디는 참 슬픈데... 가사가 뭐랄까 상당히 저렴(?)한 느낌

특히나... 강민경의 오빠야~ 에서 나도 모르게 웃음이...ㅋㅋㅋ

 

 

 

느리게 전하는 두 남자의 진심
바이브 정규 6집 앨범 발매!


2014년 2월 20일 자정.
진심을 노래하는 두 남자, 바이브가 돌아온다.


지난 해 5월, 정규 5집 앨범 'ORGANIC SOUND(오가닉 사운드)'로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바이브가 한층 깊은 울림과 감성을 담은 음악으로 팬들 곁을 찾는다.

바이브의 이번 6집 앨범명 'ritardando(리타르단도)'는 '점점 느리게'를 뜻하는 음악용어로, 점차 빠르게 소비되는 가요계의 현 추세와는 달리 자신들만의 음악색깔로 천천히, 하지만 오래도록 가슴에 남을 음악을 하겠다는 두 남자의 진심이 담겨있다.


이처럼 바이브는 이번 6집 앨범을 통해 Country부터 Tango, 정통 Jazz에 이르기까지 한 곡 한 곡 자신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다양한 장르에 담아 오랜 시간 각고의 노력 끝에 가장 바이브다운 총 10곡의 트랙을 완성시켰다.


그 중 류재현이 오랜 시간 심혈을 기울인 타이틀곡 '해운대'는 대한민국 연인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가봤을 해운대에서의 가슴 시린 러브스토리를 담은 곡으로 가장 바이브다운 감성의 음악을 기다려온 팬들의 갈증을 해소시켜줄 야심작으로 특히 다비치의 강민경이 '해운대'의 피처링으로 참여하면서 짧지만 강한 임팩트로 곡의 애절함을 배가시켰다.


또한 '전설의 가객' 故 김광석의 명곡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을 재편곡해 이번 앨범에 수록한 바이브는 故 김광석의 목소리와 함께 콜라보 작업을 진행하며 그 어떤 곡보다 무겁고 진지한 마음으로 녹음에 임했다.

故 김광석의 애절하지만 담백한 목소리와 윤민수의 절제된 감성의 목소리는 지금까지 들어보지 못한 새로운 조화를 만들어 내고 있으며 특히 무반주로 시작되는 故 김광석의 목소리가 듣는 이로 하여금 뭉클한 감동을 선사해 원곡의 감동을 재현한다.


빠르게 변화하는 가요계에서 자신들만의 음악적 색깔을 고집하며 시간이 지나도 오래도록 가슴에 남을 음악을 위해 이번 6집 앨범을 작업한 바이브는 앨범 수록 곡 한 곡 한 곡 그들의 음악적 고뇌와 진심을 담아 또 하나의 정규 앨범을 탄생시켰다.

그간 매 앨범마다 수많은 음악 팬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열렬한 지지를 받아온 뮤지션 '바이브'. 음악에 있어서 만큼은 언제나 진솔한 두 남자의 진짜 이야기가 이번 정규 6집 앨범을 통해 또 다시 시작된다.


2014년 2월 20일 자정.
바이브 정규 6집 앨범 'ritardando'.
느리게, 그리고 오래도록 남을 깊은 감동을 노래하는 두 남자 바이브가 찾아온다.

 

* 2. 해운대 (Feat. 강민경 Of 다비치)

Written by 류재현, 최성일 Composed & Arranged by 류재현

바이브만의 색깔을 그대로 보여주는 듯한 이번 타이틀곡 '해운대'는 그 동안 바이브의 예전 음악들을 그리워했던 팬들에게 가장 큰 선물이 될 만한 곡이다.

대한민국 연인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가봤을 해운대에서의 가슴 시린 러브스토리가 노래의 처음부터 끝까지 이어지며 이 음악을 듣는 모든 이들에게 마치 해운대에 있는 듯한 감성을 불러일으키는 애절한 곡이다.

특히 '다비치'의 '강민경'이 짧지만 강렬한 임팩트를 주는 피처링으로 참여하여 한층 애절함을 배가시켰고, M.C THE MAX '그대가 분다', 포맨 '너 하나야' 등을 작사, 작곡한 '최성일'이 류재현과 함께 작사와 스트링 편곡에 참여함으로써 곡의 완성도를 높여주고 있다.

사실 류재현은 오래 전부터 이 곡을 작곡, 기획해왔지만 모든 부분에서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긴 시간 동안 수 차례의 수정작업을 거쳐 곡을 완성시켰다. 편곡적인 부분에서도 '부산 갈매기', '오빠야', '와르르' 등 직설적이지만 노래 가사로 쓰기 쉽지 않은 단어들을 자연스럽게 녹여낼 수 있도록 세심하게 신경 쓴 흔적이 엿보이는 곡이다.

 

 

바이브 (Vibe) - 해운대 (feat. 강민경 of 다비치) | 바이브 , Vibe , 해운대 , 강민경 , 다비치

 

 

해운대 그 바다에
우리 이야기
눈물 없이 들을 수 없는
사랑이야기
내 마음도 몰라주는
부산 갈매기
네가 그녀에게 전해주렴
나의 이야기

사랑한다
정말 사랑한다
차마 네게
하지 못했던 그 말

해운대 앞바다에서
너는 내 품에 안겨서
오빠야
사르르 녹던 밤
오빠야
와르르 무너지던 밤
그 바다에
너를 모두 던져버렸어
해운대

어색해
네가 없는
여기 이 자리
애써 잊어보려 해도
내 맘은 제자리
여전히 날 반겨주는
부산 갈매기
네가 그녀에게 전해주렴
나의 이야기

사랑한다
정말 사랑한다
차마 네게
하지 못했던 말
차마 그땐
하지 못했던 그 말

해운대 앞바다에서
너는 내 품에 안겨서
오빠야
사르르 녹던 밤
오빠야
와르르 무너지던 밤
그 바다에
너를 모두 던져버렸어
내 마음도 몰라주는
부산 갈매기

가라 가라 가라
떠나가라고
가라 가라 가라
멀리 가라고
이젠 나를 잊고
살아가라고

해운대 앞바다에서
저 파도에 너를 보냈어
오빠야
사르르 녹던 밤
오빠야
와르르르 무너지던 밤
우리 헤어지던 밤
그 바다에
너를 모두 던져버렸어
해운대

 

 

 

 

 

Posted by 아침의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향기로운 기획자의 신나는 문화생활
아침의향기

공지사항

Yesterday3
Today0
Total8,121,653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